[4·7재보선] 오전 내내 투표소 발길…민심 어디로? (현장)

[4·7재보선] 오전 내내 투표소 발길…민심 어디로? (현장)

economy 04.07 12:59

0000591994_001_20210407125857300.jpg?type=w647

 

4·7 재보궐선거 투표가 한창 진행되면서 서울지역 각 투표소에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며 투표권을 행사하려는 시민들의 참여가 오전 내내 이어졌다.

압구정동 제4투표소에 남편과 함께 투표소를 찾은 권나미씨는 "후보마다 부동산 가격을 잡겠다고는 하는데 내용을 들여다 보면 막연한 느낌"이라며 "차기시장이라면 지금 시장의 문제점을 개선하려는 방식에 대해 높은 전문성으로 서울시정을 운영해줬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구로5동 제4투표소에서 만난 신재성씨는 "젊은 층에서 가장 큰 이슈는 아무래도 부동산 정책이다"면서 "집값 폭등을 안정화하고, 보다 구체적인 정책을 실현시킬 후보가 당선되길 바란다"고 했다.